사상 최대 상반기 매출 애니플러스, 로운컴퍼니씨앤씨 인수 팬덤 굿즈 시장 강자 도약 목표

자사 주요 콘텐츠 지식 재산권(IP)의 상품화 사업 강화 목적
로운컴퍼니씨앤씨, 종합 굿즈업계 1위 기업… 글로벌 NFT 프로젝트도 운영

2022-08-17 10:34 출처: 애니플러스 (코스닥 310200)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8월 17일 -- 종합 콘텐츠 기업 애니플러스(대표이사 전승택, 310200)가 애니메이션, 전시, 드라마 등 보유 콘텐츠 지식 재산권(IP)의 상품화 사업을 강화하기 위해 굿즈 자체 생산력과 NFT 기반의 메타버스 기술력을 갖춘 종합 굿즈 전문 기업 로운컴퍼니씨앤씨를 인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애니플러스가 인수한 로운컴퍼니씨앤씨는 기획, 디자인, 제조, 유통·운영 등 굿즈 생산 전 과정을 올인원(All-In-One)으로 소화하며 아이유, BTS 등 대형 K-POP 스타의 팬덤 굿즈 및 알라딘, 카카오프렌즈, 라이엇게임즈, 존슨앤드존슨 등 국내외 유수 협력사들의 IP 관련 상품을 생산하고 있는 종합 굿즈업계 1위 기업이다.

또 로운컴퍼니씨앤씨는 자회사 로운랩스를 통해 NFT 프로젝트 및 메타버스 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초 ‘케이팝 시티즌(KPOP CTzen) NFT 프로젝트’를 진행해 7000개의 NFT를 완판시킨 바 있으며, 현재는 5만명이 넘는 커뮤니티 인원을 보유하고 있다. 최근에는 보유자 대상으로 추가 에어드롭을 진행하는 등 확대된 NFT 기반을 통해 웹3.0(WEB3.0) IP와 글로벌 팬덤을 만들어 나가고 있다.

애니플러스 전승택 대표이사는 “이번 로운컴퍼니씨앤씨 인수로 당사의 주요 콘텐츠인 애니메이션과 드라마, 미디어아트 전시의 IP를 활용해 유·무형을 망라한 상품화 사업 전개에 더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당사 핵심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는 인수 합병을 적극적으로 진행해 기업 성장에 추진력을 더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애니플러스는 16일 상반기 연결 기준 사상 최대 매출액인 248억4000만원, 영업 이익 36억6800만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애니플러스 담당자는 “애니메이션, 전시 및 드라마 등 주요 부문의 매출과 이익률은 예상치를 웃도는 증가 추세”라며 “다만 2분기에 주식 보상 비용의 증가로 예상보다 영업 이익이 감소했고, 전환사채 관련 회계 처리로 장부상 당기 순손실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